본문 바로가기

전체 글

(725)
이런 곳에는 하나님이 함께하시지 않는다 - 4가지. ▶ 가정에서 사회에서 하나님이 떠났다는 사실을 볼 때 우리가 하나님을 어떻게 모셔 들이느냐 하는 문제가 당장 해야 할 중요한 책임 문제의 제1조가 되는 것이다.    ▣ 1973.9.3(월) 사랑의 실천자. 벨베디아. - 미국 식구 수련회 개회사.  069-025 그러면 이제부터 우리 자신들이 문제되는 것이 무엇이냐? 미국 정부에서 가정에서 사회에서 하나님이 떠났다는 사실을 볼 때 우리가 하나님을 어떻게 모셔 들이느냐 하는 문제가 당장 해야 할 중요한 책임 문제의 제1조가 되는 것입니다.  하나님이 떠나셔서 망한 운세로 들어갔기 때문에 하나님을 다시 모셔 들여야만 흥할 수 있는 운세로 다시 돌아오는 것입니다. 그렇기 때문에 하나님을 어떻게 모셔 들이느냐 하는 문제를 책임진 우리 통일교회 교인들이라는 것입..
가정에서, 사회에서 하나님이 떠났다는 사실을 볼 때 우리가 하나님을 어떻게 모셔 들이느냐 하는 문제가 당장 해야 할 중요한 책임 문제의 제1조가 되는 것입니다. ▣ 1973.9.3(월) 사랑의 실천자. 벨베디아. - 미국 식구 수련회 개회사.  069-025 그러면 이제부터 우리 자신들이 문제되는 것이 무엇이냐? 미국 정부에서, 가정에서, 사회에서 하나님이 떠났다는 사실을 볼 때 우리가 하나님을 어떻게 모셔 들이느냐 하는 문제가 당장 해야 할 중요한 책임 문제의 제1조가 되는 것입니다.  하나님이 떠나셔서 망한 운세로 들어갔기 때문에 하나님을 다시 모셔 들여야만 흥할 수 있는 운세로 다시 돌아오는 것입니다. 그렇기 때문에 하나님을 어떻게 모셔 들이느냐 하는 문제를 책임진 우리 통일교회 교인들이라는 것입니다.  * 여러분이 찾아가는 가정에 하나님이 없거들랑 하나님을 모시고 가야 되고 여러분이 찾아가는 단체에 하나님이 없거들랑 하나님을 모시고 가야 되고 여러분이 찾..
나에게서 하나님이 떠나는 것 이상 무서운 것이 없다. ▶ 나에게서 하나님이 떠나는 것 이상 무서운 것이 없다.  ▣  1975.3.3(월) 하나님께 가까이. 배리타운. 076-235 내가 무서운 사람이라구요. 사실 알고 보면 무서운 사람이라구요. 또 무서운 게 없는 거라구요. 무섭다면 사탄이 무서운 게 아니라구요. 제일 무서운 게 뭐냐? 하나님을 잃어버린 것 이상 무서운 것이 없다 이겁니다. 하나님을 잃는 게 제일 무서운 거라구요. 나에게서 하나님이 떠나는 것 이상 무서운 것이 없는 거라구요. 그거 이해돼요?  * 자, 그렇기 때문에 그러한 결심, 그러한 자각을 갖고 가는 사람은 하나님이 반드시 같이 일을 해 주고 같이 우리를 방어해 주고 참 그야말로 아버지와 같은 입장에서 자식을 보호해 준다는 사실을 알게 된다는 것입니다.